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한국직업능력연구원, 명칭 변경 및 비전 선포식 개최

“모든 국민의 안정된 삶을 실현하는 직업능력개발 연구기관으로 도약”

2021-06-02 17:00 출처: 한국직업능력연구원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왼쪽부터 여섯번째),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왼쪽부터 세번째), 구윤철 국무조정실장(오른쪽부터 다섯번째), 홍성국 세종갑 국회의원(왼쪽부터 네번째), 정해구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오른쪽부터 네 번째) 등 내빈들과 류장수 원장(왼쪽에서 다섯번째)이 명칭변경 및 비전 선포식에 참여했다

세종--(뉴스와이어) 2021년 06월 02일 -- 국무총리 산하 국책 연구 기관인 한국직업능력연구원(이하 직능연)은 기관명 변경을 기념해 2일 오전 세종국책연구단지에서 제막식을 열고 ‘모든 국민의 안정된 삶을 실현하는 직업능력개발 연구기관’이라는 미래 비전을 선포했다.

이날 제막식에는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홍성국 더불어민주당 의원, 정해구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 김현철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 원장, 한인섭 한국형사·법무정책연구원 원장, 이태수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원장 등이 참석해 기관명 변경과 비전 선포를 축하했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은 1997년 교육과 노동 시장의 연계를 목표로 개원한 국무총리 산하 국책 연구 기관이다. 직업 능력 개발에 관한 연구를 효율적으로 수행해 직업 교육 훈련 활성화 및 국민 직업 능력 향상에 기여해 왔다. 또 직업 교육 훈련 정책 및 자격 제도에 관한 연구와 직업교육 훈련 프로그램을 개발·보급하는 데도 큰 역할을 담당했다.

최근에는 4차 산업 혁명, 인공지능, 인구 감소, 사회 불평등, 코로나19 등 우리 사회가 직면한 주요 현안에 대응하기 위해 ‘교육의 희망 사다리 복원’, ‘공교육 혁신’, ‘고용 안정과 일자리 창출’ 등 정부 정책과 관련된 연구를 진행해 왔다. 특히 올해에는 ‘신기술·신산업 인력 수요 전망 연구’, ‘인공지능 시대에 대비한 중등 직업 교육 및 고등 교육 혁신 연구’, ‘산업 구조 변화에 따른 노동 이동과 노동자 역량 연구’ 등을 중점 연구 과제로 발굴해 수행하고 있다.

1997년 개원 이후 24년간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이라는 명칭을 사용하면서, 직업 훈련 프로그램 운영 기관으로 잘못 인식돼 국민 불편 및 혼선을 초래하는 경우가 발생해 이를 해소하고 연구원 정체성을 강화하기 위한 명칭 변경이 요구돼 왔다.

기관 명칭 변경을 위한 노력의 결과로 ‘정부출연연구기관 등의 설립·운영 및 육성에 관한 일부개정법률안’이 5월 18일 자로 발효되면서 ‘한국직업능력개발원’에서 ‘한국직업능력연구원’으로 기관명이 변경됐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축사를 통해 “기관 명칭 변경에 대한 오랜 소망이 이뤄진 것을 축하드린다. 지난 20여년간 직업 교육 훈련과 노동 시장의 원활한 연계를 위해 묵묵히 최선을 다해 온 만큼, 앞으로도 사회가 필요로 하는 인력 양성과 국민 역량 강화를 위한 평생 교육 기능 강화에 큰 역할을 해 줄 것을 기대한다”고 축하와 기대를 보냈다.

이어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은 축사에서 “직능연은 그간 직업 교육 훈련 활성화, 자격 제도 발전에 큰 기여를 해 왔다. 또 최근 요구되는 산업 현장의 조직 개편, 생애 전반에 걸친 능력 개발 등에 대응하는 연구를 선도해 정부 정책을 지원해 줄 수 있다고 확신한다. 이를 위해 고용노동부도 적극적으로 협업하겠다”고 뜻을 밝혔다.

구윤철 국무조정실장은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은 외환 위기 당시에도 상당히 많은 역할을 했다. 기관 명칭 변경 이후 더 큰 발전을 기대한다. 오늘 이후 직능연이 직업 능력 개발 연구 분야에서 글로벌 1등 연구 기관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또 세종갑 홍성국 국회의원은 “오늘을 기점으로 해서 국민 평생 교육의 액션플랜을 만들고 추진하는데 직능연이 전면에 나서 주시기를 바란다. 아울러 경제·인문사회연구회 내 연구 기관들이 협업하고 시너지를 내서 한국의 미래를 밝히는 등불의 역할을 해 주기를 기대한다”고 축하를 전했다.

정해구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은 “개발원에서 연구원으로의 명칭 변화에는 더 큰 시대적 의미가 있다. 산업화를 위한 직업 능력 개발 시대에서 지금은 4차 산업혁명 시대, 평생 교육이 필요한 시대로 변화됐기 때문이다. 앞으로 직능연이 좋은 일자리와 국민들의 역량을 연구하고 지원하는 일에 매진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기대를 니타냈다.

직능연 류장수 원장은 “여러분들이 도와주셔서 명칭 변경이 가능했다. 새로운 비전을 달성하고 연구 성과를 높일 수 있는 유연하고 효율적인 연구 기관으로서 거듭나도록 하겠다. 제2의 창원이라는 각오로 우수한 연구를 수행할 수 있도록 변함없는 지지와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각오와 소감을 밝혔다.

한국직업능력연구원 개요

1997년 직업 교육과 직업 훈련의 연계와 통합이라는 사회적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설립된 한국직업능력연구원은 국민의 일상생활에 필요한 교육과 고용 분야에 대한 정책 연구와 프로그램 개발을 수행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