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SK텔레콤, ‘누구’ 탑재 코딩로봇 알버트AI 출시

교육용 코딩로봇 ‘알버트’에 인공지능 ‘누구’ 탑재한 국내최초 AI코딩로봇
‘셀프 코딩’ 기능으로 집에서도 누구나 손쉽게 코딩의 기초 개념 학습 가능
음성인식 기능 통해 로봇을 제어하고 기존 ‘누구’ 서비스도 그대로 이용가능

2019-10-23 10:11 출처: SK텔레콤 (코스피 017670)

SK텔레콤이 누구 탑재 코딩로봇 알버트AI를 출시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10월 23일 --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이 인공지능 ‘누구(NUGU)’를 탑재해 더욱 스마트해진 교육용 코딩로봇 ‘알버트AI(Albert AI)’를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2018년부터 코딩교육이 초·중·고등학교 선택과목으로 의무화되면서 학부모들의 코딩교육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또한 글로벌 교육로봇 시장은 매년 16.8%씩 성장해 2023년까지 1.8조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며, 코딩로봇 시장 역시 2020년까지 30만대 수준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SK텔레콤은 기존 교육용 코딩로봇인 ‘알버트’에 인공지능 ‘누구’를 탑재, 가정에서 코딩학습뿐 아니라 ‘누구’의 다양한 서비스까지 함께 즐길 수 있는 국내 최초 AI 코딩로봇 ‘알버트AI’를 개발했다.

SK텔레콤은 이번 ‘알버트AI’ 출시를 통해 소비자들이 언제 어디서나 인공지능과 로봇 기반의 다양한 차별적 기능들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이들이 스스로 코딩을 학습해 문제해결 능력은 물론 창의력까지 쑥쑥

가장 먼저 눈에 띄는 기능은 ‘셀프 코딩’이다. ‘셀프 코딩’은 스마트폰이나 PC없이 로봇과 코딩카드만으로 다양한 코딩의 개념을 학습할 수 있는 ‘알버트AI’만의 차별화된 기능이다.

아이들은 스스로 목표를 정하고 미션을 달성하는 과정을 통해 코딩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으며 학원이나 전문 교육기관에 가지 않고 집에서도 쉽게 코딩의 기초 개념을 학습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이번 ‘알버트AI’ 출시를 통해 국내 코딩로봇 보급이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알버트AI’는 △앞 뒤 이동 △cm단위 거리 이동 △90도 회전 △LED/소리 △함수 △반복 등 국내 코딩로봇 중 가장 다양한 기능을 제공, 아이들은 코딩을 통해 문제해결 능력은 물론 창의력을 키울 수 있다.

또한 ‘알버트AI’와 ‘알버트 앱’을 연결하면 알버트 구구단, 숫자나라 대모험, 알버트 콘트롤러 등 수학, 음악, 코딩과 관련된 다양한 콘텐츠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알버트” 부르면 로봇 제어가 가능하며 기존 ‘누구’ 서비스도 그대로 이용 가능

이와 함께 ‘알버트AI’는 로봇을 목소리로 제어할 수 있는 ‘음성명령’ 기능, 손이나 물체의 움직임에 따라 로봇을 따라오게 하는 ‘따라오기’ 기능을 새롭게 탑재해 아이들이 ‘알버트AI’에게 애완동물과 같은 친근함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알버트AI’의 호출어는 “알버트”며 로봇의 목소리가 어린이 목소리(TTS)로 나와 아이들에게 편안함을 준다.

한편 ‘알버트AI’는 AI 기능을 탑재 △날씨 △한영사전 △운세 △백과사전 △감성대화 등 총 19종의 ‘누구’ 서비스를 지원하며 향후 도입되는 다양한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출시 프로모션으로 14만9000원… 11번가, TWD 등 온라인에서 구매 가능

‘알버트AI’의 소비자가는 16만9000원이며 이번 출시를 맞아 14만9000원에 판매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알버트AI’는 온라인 쇼핑몰 11번가와 티월드 다이렉트샵(TWD) 등 소셜 및 오픈마켓에서 구매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연말까지 구매고객에게 △학생용 워크북 및 가이드북 △카드 거치대 △코딩맵 △알버트AI 스티커 등으로 구성된 3만원 상당의 에듀케이션패키지(에듀팩)와 플로(FLO) 무료 이용권을 제공한다.

SK텔레콤 박명순 AI사업유닛장은 “10월 출시한 유무선 키즈 브랜드 ‘잼(ZEM)’의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알버트AI’를 출시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SK텔레콤은 ‘누구’ 기반의 새로운 키즈 콘텐츠와 디바이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